제목: 일본학계의 명과 암:날조도 잘하는 민족이지만, 신속하고 신중한 뒷처리 또한 일품이로고!


글쓴이: 이티

등록일: 2002-06-10 14:40
조회수: 2042
 
"日 자자라기 유적 날조 최종확인"
일본 고고학회는 구석기 유적날조 파문의 장본인인 후지무라 신이치(藤村新一) 전 도호쿠(東北) 구석기문화연구소 부이사장이 발굴에 관여했던 미야기(宮城)현의 자자라기(座散亂木) 유적이 날조됐음을 최종확인했다고 일본 언론들이 10일 보도했다.
고고학회측은 지난 1981년 자자라기 유적지에서 출토된 석기 63점 모두가 날조됐다고 결론짓고, 관련 유적이 전.중기 구석기시대(약 3만년 전) 유적이 아니라고발표했다.

이에 따라 문화청은 이달중 문화심의회를 열어 자자라기 유적의 사적지정 해제를 검토할 방침이다.

일본 고고학회는 후지무라씨의 유적날조 의혹이 제기되자 지난 해 5월 유적 재검증 조사단을 구성, 관련 유적들의 진위여부를 조사해 왔다.

후지무라씨가 발굴에 관여했던 유적은 홋카이도(北海道)에서 간토(關東)지방에이르기까지 200여 곳에 달했다.






(도쿄=연합뉴스 고승일 특파원)






-수정하기  -삭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30일 이상 지난 게시물
▽ 다음글: 경주 나정에서 신궁 추정 건물터 발굴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